Fixing Scandal Befalls Sochi Women's Figure Skating (소치 여자 피겨스케이팅에서 승부 조작이 일어나다)

World Press

February 27, 2014

The Vanguard, the student newspaper of Bentley University 

Written by Megan Lieu, Translated by Anonymous


한글은 여기



The 2014 Women’s Figure Skating Competition for the Sochi Winter Olympics was held in the Iceberg Skating Palace where, as people all around the world already know, displeasure has been amplified even more with the results of the competition. Gold medal favorite, 23 year-old South Korean Yuna Kim, has been repeatedly reported to have been robbed of a gold medal by Russia’s own Adelina Sotnikova.


Sotnikova, 17, was originally behind Kim at the end of the short program, but came out on top after the free skate. Many believed that since Kim completed her program without any major blunders, she would ultimately come out on top. Sotnikova, however, surprised the world by winning gold even after almost falling during one of her programs.


Sotnikova, winning by a mere 5.48 points, was not even on the radar before entering the Olympics. Kim was already highly anticipated to be the top star with Russia’s 15 year-old wunderkind Julia Lipnitskaia being her biggest competitor. However, Lipnitskaia’s fall during her short program proved to be the fatal blow in her chances for a medal. She managed to place 5th after the short program, beating out American Ashley Wagner. Wagner, who placed 6th after the short program, is noted for speaking out against the ridiculousness that a skater who fell could somehow manage to be ranked higher than a skater with a clean program.


Aside from the judges being possibly too generous to Lipnitskaia, popular opinion is heavily focused on the surprising victory of Adelina Sotnikova. As South Korean outlets first reported, two of the judges who scored the ice skating events have possible conflicts of interest.


Alla Shekhovtseva, wife of the general director of the Figure Skating Federation of Russia, is one of the judges caught up in the storm of complaints stemming from the results. Footage from the event shows Shekhovtseva as being one of the first to congratulate Sotnikova. The two shared a warm embrace after Sotnikova’s program; their apparently close relationship has caused onlookers to cry foul.


Another judge causing the public to question the results is Ukraine’s Yury Balkov. During the 1998 Winter Olympics hosted in Nagano, Japan, Balkov was caught attempting to rig the ice skating competition. This led to him being suspended from the International Skating Union for a year. Viewers wonder whether both Shekhovtseva and Balkov should have been able to judge the competition, with Shekhovtseva’s conflict of interest and Balkov’s problematic history.


The judges, as well as the generous scoring of the home ladies, have caused many to wonder if the legitimacy and integrity of the Olympics is being upheld. In fact, there is currently a Change.org petition, with over 2 million signatures, asking the International Skating Union to investigate the judgment of the competition.


With the end of the Olympics, Kim has also ended her career with the announcement that she is retiring. Although she was only able to receive silver, she is definitely ending her career on a high note. She was able to almost flawlessly complete all her programs but was unfortunately beat out by Sotnikova. Yuna Kim’s gracefulness and talent will not be soon forgotten and everyone will highly anticipate Sotnikova’s program in the 2018 Winter Olympics in Pyeongchang, South Korea.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싱글 피겨스케이팅이 아이스버그 팰리스 경기장에서 열렸고, 세상 사람들이 이미 다 알고 있듯이, 경기 결과에서 오는 불쾌감은 점점 증폭되고 있다. 23살의 우승후보 김연아는 여러차례 언론에 의해 언급되었듯, 러시아의 소트니코바에 의해 금메달을 강탈당했다.


소트니코바는 쇼트프로그램 결과에선 김연아보다 뒤쳐졌지만, 프리스케이팅에서 탑으로 뛰어 올랐다. 많은 사람들은 김연아가 별다른 실수 없이 연기를 마쳤을 때 당연히 우승할 걸로 믿었다. 하지만 소트니코바는 프로그램 도중 한번 거의 넘어질 뻔 했는데도 금메달을 차지했다.


겨우 5.48점 차로 김연아를 이긴 소트니코바는 올림픽 전까진 완전히 무명 선수였다. 김연아는 이미 최고 우승후보로 지목되는 톱스타였고, 그녀의 유력한 경쟁자는 러시아의 신예 율리아 리프니츠카야였다. 하지만 리프니츠카야는 쇼트프로그램에서 넘어지는 치명적인 실수로 메달 기회를 날려버렸고, 미국의 애슐리 와그너를 누르고 쇼트프로그램 5위에 랭크되었다. 6위를 차지한 와그너는 클린한 사람이 넘어진 사람보다 뒤라는 건 어처구니없다고 얘기한 바 있다.


리프니츠카야에 대한 심판들의 관대함은 제쳐두고, 대중들은 소트니코바의 충격적인 승리에 주목하고 있다. 현재 경기에 참여한 심판들 중 두 명이 선수와 이해 관계에 있있을 가능성이 제기되었다. 


알라 세코브체바는 러시아 피겨스케이팅연맹 수장의 아내로 경기 결과에 대한 불만의 소용돌이에 휘말렸다. 소트니코바의 우승 확정 직후, 세코브체바가 소트니코바를 꼭 포옹하며 가장 먼저 우승을 축하해주는 장면이 경기 당일 영상에 포착되었다. 그들의 명백한 친밀감은 보는 이들에게 부정을 의심하게 만들었다. 


결과에 의문을 갖게 만드는 다른 한 명의 심판은 우키라이나의 유리 발코브이다. 그는 1998 나가노 올림픽에서 판정 조작을 시도했던 적이 있었고, 그 결과로 1년간 ISU에서 자격정지를 당하기도 했었다. 경기를 본 사람들은 둘 사람이 어떻게 경기 심판석에 앉을 수 있었는지 놀랄 수 밖에 없다. 한명은 선수와 이해 관계에 놓여 있고, 다른 한 명은 문제가 많은 이력을 갖고 있는데 말이다.


그 심판들은 자국 선수에게 관대한 점수를 주었을 뿐만 아니라, 올림픽의 적법성과 진실성이 지켜졌는지 의문을 불러 일으킨다. 실제로 ISU에 경기 결과의 정당성에 대한 조사를 요구하는 Change.org 의 청원에는 현재 2백만 명이 넘는 사람들이 서명하였다. 


올림픽을 끝으로, 김연아는 공식적으로 은퇴를 발표하며 커리어를 끝마쳤다. 비록 김연아가 은메달을 받았을지라도, 그녀는 커리어를 화려하게 마감했다. 그녀는 완벽한 프로그램을 보여주었지만 불운하게 소트니코바에 졌을 뿐이다. 김연아의 우아함과 재능은 오래도록 기억될 것이며, 사람들은 2018년 한국의 평창에서 열리는 동계올림픽에서 소트니코바의 프로그램을 주시할 것이다.



http://bentleyvanguard.com/2014/02/27/4688046/



by GoldenYuna

Notices

Tags

Calendar

«   2019/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 Total : 10,166
  • Today : 1
  • Yesterday : 0